광고

패션프루트 저장기간 연장기술 개발 성공

아열대 과수 패션프루트 출하시기 조절 가능 기대

김순주 기자 | 기사입력 2020/01/14 [10:47]

패션프루트 저장기간 연장기술 개발 성공

아열대 과수 패션프루트 출하시기 조절 가능 기대

김순주 기자 | 입력 : 2020/01/14 [10:47]

전라남도농업기술원은 전남의 소득작목으로 각광받고 있는 패션프루트가 저장기간이 평균 20일 밖에 되지 않아 판로에 어려움이 많았는데 유황패드를 이용해 2달까지 늘릴 수 있는 기술을 개발해 현장에 보급한다고 13일 밝혔다. 

 

▲ 수확기에 접어든 패션프루트  © 전라남도농업기술원


전라남도농업기술원에 따르면 유황패드는 수확 후 품질을 저하시키는 부패균 발생을 최소화하여 신선도 유지와 저장기간 확대로 출하시기를 조절 할 수 있어 농가소득을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. 

 
저장방법은 포장상자에 흡습지를 충분히 넣은 후 과실을 넣고 흡습지로 유황패드와 과일이 직접 닿지 않게 한 후 포장상자 5kg 기준 1개당 유황패드 1개를 넣어 1℃에서 보관하는 것이 좋다. 

 
패션프루트에는 엽산이 키위의 2배 이상인 83㎍/100g이 함유되어 있어 치매예방과 가임여성, 임산부에게 도움이 된다.

 

또한 항산화 작용과 피부 노화방지에 도움을 주는 베타 카로틴 (698㎍/100g)도 온주밀감보다 12배 이상 함유하고 있다. 

 
전라남도지역 패션프루트 재배면적은 44농가 9.5ha(전국 192농가 39.54ha)에 걸쳐 재배하고 있다. 

 
특히 전남 담양 지역은 대표적인 패션프루트 주산단지로 재배농가는 16농가에 이르고 4.3㏊로 전남 전체면적의 45%를 차지하고 있다. 

 
한편 담양군 대전면에 위치한 옥산농원은 전라남도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와 공동연구를 수행하고 있으며 이번 설 명절 선물로 패션프루트를 1월 15일부터 출하할 예정이라고 밝혔다. 

 
전라남도농업기술원 과수연구소 이소미 연구사는 “앞으로 패션프루트의 부가가치를 향상 시킬 수 있는 융복합산업화 연구추진으로 농가소득에 노력 하겠다”고 말했다.


Warning: include(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box//reader_view.html) [function.include]: failed to open stream: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main/sub_read_skin.html on line 51

Warning: include(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box//reader_view.html) [function.include]: failed to open stream: No such file or directory in 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main/sub_read_skin.html on line 51

Warning: include() [function.include]: Failed opening '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box//reader_view.html' for inclusion (include_path='.:/home/php/lib/php') in /home/ins_news3/ins_news-UTF8/news_skin/nongupin_com/main/sub_read_skin.html on line 51
패션르루트 관련기사목록
광고
정보광장 많이 본 기사