광고

한입에 쏙 ‘루비에스’ 미니사과 선보여

충청남도농업기술원, 사과 신품종 보급 확대 위한 품평회 개최

김한중 기자 | 기사입력 2019/09/10 [20:32]

한입에 쏙 ‘루비에스’ 미니사과 선보여

충청남도농업기술원, 사과 신품종 보급 확대 위한 품평회 개최

김한중 기자 | 입력 : 2019/09/10 [20:32]
충청남도농업기술원은 6일 기술원 내 과수 시험포에서 ‘미니사과 루비에스 보급 확대를 위한 품평회’를 개최했다. 신품종 보급 관련 시·군 관계자 및 연구원 등 3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연 이번 행사는 시식회, 설문조사, 종합토론 등의 순으로 진행했다.

▲ 미니사과 '루비에스'     © 충청남도농업기술원

 
이날 품평회에서는 루비에스 품종에 대한 외관 및 식미평가를 진행했으며, △적정숙기 판단 △특성 홍보 △향후 과제 등 다양한 주제로 토론하고 의견을 교환했다.

 
농촌진흥청에서 육성한 신품종 사과 루비에스는 한입에 쏙 들어가는 작은 크기로 평균 과중이 86g 정도여서 초등학교 급식용으로 알맞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.

 
루비에스는 탄저병에 강하고 10월 말까지 낙과가 거의 없어 체험농장이나 관광농원에도 적합한 품종이다.

 
또 일본에서 도입한 기존 미니사과 ‘알프스오토메’보다 크고, 맛과 식미가 뛰어나다.

 
충청남도농업기술원 강경진 연구사는 “국내 사과 재배 면적의 63% 이상을 일본 품종 ‘후지’가 차지하고 있다”며 “앞으로 국내 육성 신품종을 보급하고, 각 지역마다 특색 있는 주산지를 형성해 농가소득을 향상시킬 것”이라고 말했다.

 
한편 충청남도농업기술원은 도내 농가를 위해 국내 육성 사과 신품종 전시포를 조성하고, 재배 방법 및 품종 선택에 대한 보다 폭넓은 정보를 제공하고 있다.

  • 도배방지 이미지